시인 신계전/잉태 / 시조시인 신계전

잉태 / 시인 신계전 / 시조

지형열

작성 2020.09.08 10:18 수정 2020.09.08 10:18


잉태 / 시인 신계전 / 시조


마음이 길을트고 넘나든 행간에는

자유의 소통으로 하나되는 너와내가

우주를 

품어안은 채 

별이되어 눈뜨리.


신계전 시인



[한국의시마이아트 시화홍보국 지형열]



Copyrights ⓒ 한국의시.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지형열뉴스보기